너도 모르는 너의 모습들을 더는 원치 않아




힘든 시간들에 지쳐갈 때도
이렇게 해야만 내가 편할 것 같아